• 메인 자료마당 경복궁 들여다보기 동궁 영역

동궁 영역

  ▲ 자선당 _ 1999년 복원
 
 

동궁은 왕세자와 왕세자빈의 생활공간이며, 왕세자의 교육이 이루어지던 곳이다. 동궁은 세자궁이라 불리기도 하였으며 자선당(資善堂 - 資善 : 착한 성품을 기른다)과 비현각(丕顯閣 - 丕顯 : ①덕을 크게 밝히다 ②크게 드러나다)이 주 전각이고, 세자의 교육을 담당하는 세자시강원(춘방)과 경호 임무를 수행하던 세자익위사(계방)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경복궁 창건 시에는 궁내에 동궁이 마련되지 않았으며, 세종대(1427년)에 와서 창건된다. 자선당에서는 문종이 세자시절 단종을 낳기도 하였으며, 고종대 경복궁 중건 후에는 순종이 거처를 하였다.
현재의 동궁은 1999년 자선당과 비현각 영역만 복원이 되었다. 동궁의 북쪽에는 수라간인 내·외 소주방이 있었다.
 
 
▲ 건춘문에서 바라 본 동궁일곽
 
▲ 동궁영역 _ 북궐도형 중에서
 
위로
제1유형
‘경복궁 들여다보기’ 사진은 경복궁관리소에서 제공하는 자료입니다.
경복궁관리소에서 제공하는 사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1’ 출처 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는 사진의 출처가 경복궁관리소임을 표시해야 합니다.
이용자는 사진을 온·오프라인 상에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으며, 2차적 저작물로 변경하거나 영리 목적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